The Precious Blood of Jesus



On Feb 28, 2001, Ash Wednesday, Jesus put the bloodstained cotton of His garment into the little soul’s hand. Everyone was surprised and looked at it more closely. A volunteer, who was knowledgeable in textiles, said, “It looks like a cloth made of very delicate fibers.”


On Nov. 9, 2001, Jesus shed His Precious Blood on the Stations of the Cross at the Blessed Mother’s Mountain for the first time in the history of the Catholic Church. He has shed His Precious Blood more than 8 times since then. The Precious Blood was found to be of Type AB in the blood type test.


The Precious Blood that descended on August 15, 2002 did not coagulate but maintained its liquid state for a total of 140 days until January 1, 2003, proving that the Precious Blood of Jesus is alive.


On Oct 19, 2006, at the very moment when Julia touched the Feet of Jesus on the Crucifix at Mt. Calvary and prayed, the Precious Blood came out of His Foot and flowed down to her hand and arm.


As you see and feel My most sublime Precious Blood which I poured out,
holding back none, by opening My Sacred Heart for all of you, rely totally (on Me)
with complete faith and trust and with gratitude and love 

Message of Love of Jesus, August 15, 2002

20) 2006. 11. 1



                                                                                                                                                       


피묻은 옷가루와 성체와 성혈의 유전자 검사결과,

AB 혈액형을 가진 동일인 남성으로 밝혀짐

- 2001년 2월 28일 예수님께서 주신 피묻은 옷가루에 묻은 성혈,

- 2005년 5월 6일 성체에서 흘러나온 성혈,

- 성모님 동산과 율리아 자매님 거처에 내려오신 성혈, 모두가

DNA분석 결과 AB 혈액형을 가진 동일인 남성으로부터 나온 것임이 밝혀짐




검체 #6
2006년 10월 24일, 서울에 있는 모병원에서
10월 19일 성혈조배실에서 흘려주신 성혈과 

검체 #7
갈바리아의 십자가상 예수님의 발에서 흘러내린 성혈,
율리아 자매님이 손을 타고 흘러 내린 성혈을 혈액형 검사한 결과 AB형으로 나옴
(참고로 율리아 자매님의 혈액형은 O형임)

임상병리 실장이 두개의 성혈 검체가 똑같은 AB형이라고 설명하고 있음



같은 날 10월 24일, 동일인 여부와 성별을 알기 위해

아래의 8개의 항목을 서울에 위치한 유전자검사 기관에 DNA 검사를 의뢰함.

검체 #1  : 2001.  2. 28.
예수님께서 율리아 자매님에게 준 피 묻은 예수님의 옷가루

검체 #2 : 2002.  8. 15.
말레이시아 도미니코 수 주교님께서 목격하신 성혈이 묻은 돌

검체 #3 : 2005.  5. 6.
2005. 4. 16일 내려주신 성체에서 2005년 5월 6일 흘러나온 성혈

검체 #4 : 2006.  9. 17.

성혈조배실에서 흘려주신 성혈이 묻은 돌

검체 #5 : 2006. 10. 15.

율리아 자매님의 침대에 내려오시는 모습이 비디오 카메라에
촬영된 성혈

검체 #6 : 2006. 10. 19.

성혈조배실에서 주사기로 채취한 성혈(현재 액체상태 유지)

검체 #7 : 2006. 10. 19.

갈바리아 십자가상에서 율리아 자매님의 손을 타고 흐른 성혈
(현재 액체상태 유지)

검체 #8 : 2002. 8. 15.

말레이시아의 도미니코 수 주교님이 목격하신 성혈이 묻은 돌중

140일간 응고되지 않고  액체상태를 유지하며 살아 움직이셨던 성혈

성혈에 대한 유전자 검사를 준비하고 있는 대표이사와 수석 연구원


2006년 10월 24일, 서울 우리들병원에서 성혈검체 6번과 7번의 혈액형이 AB형임을 먼저 확인한 후, 같은 날 동일인 여부와 성별을 알아보기 위해 경찰청주관 유전자감식기관으로 선정된 유전자 검사기관에 총 8개의 검체를 의뢰하였는데, 그 목적은 동일인 여부와 성별을 알기 위해서였다. 

2006년 11월 1일 유전자 분석결과가 나왔는데, 모두 동일인이며 성별은 남자로 나왔다.  즉, 총 8개의 성혈검체의 주인은 AB혈액형을 가진 동일인 남성임이 유전자 분석을 통해 밝혀졌는데, 검사를 시행한 수석 연구원은 세상 어디에서 검사를 하더라도 똑같은 결과가 나올 것이라고 장담했다.

(유전자가 동일하게 나올 확률는 100억분의 1 이하 라고 함)

 




1995년 7월 2일 성모님 눈물 10주년 기념 기도회 때 강림하셨던 7개의 성체를 주교님의 명에 의하여 영하였는데 마지막으로 7번째 성체를 율리아 자매님이 영하셨을 때 살과 피로 변화되었으며 입안의 성혈을 말레이시아 수 신부님께서 손가락으로 찍어 모두에게 확인시킨 후 손수건에 찍어 보존하였는데 이 손수건에 묻어있는 성혈을 2006년 11월 8일 DNA 검사 의뢰한 결과, 2006년 10월 24일 의뢰한 8개의 성혈검체와 DNA가 정확히 일치하는 동일인 남성임이 DNA 분석을 통해 밝혀졌다. 



The Chapel of the Blessed Mother of Naju  12, Najucheon 2-gil, Naju City, Jeonnam, 58258, South Korea  

The Blessed Mother's mountain  Singwang-ro 425, Dasi-myeon, Naju City, Jeonnam, South Korea 

TEL  +82 61-334-5003 | FAX  +82 61-332-3372 | E-mail  marysnaju@najumary.or.kr  

COPYRIGHTⓒ 2022 Mary's Ark of Salvation Foundation, Inc.